세속에서의 명상

TOTAL ARTICLE : 61, TOTAL PAGE : 1 / 4
잠시 머물다 떠나는 자리
 관리자  | 2009·06·16 10:47 | HIT : 86 | VOTE : 5

잠시 머물다 떠나는 그 자리

때가 되면
사는 사람이나 지어진 초당이나
그 자리를 떠날 것이고
초록빛 가득했던 자리에는
아득함만이 남아
또 다른 신성神性한 존재들로 채워질 것입니다.

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
수덕사가 있는 덕숭산 중턱 절벽에 지어진
'소림초당'이 어렴풋이 보입니다.
만공滿空 선사(1871~1946)께서 참선을 위해 거했다 합니다.
-사진/글 양병주 http://www.zenphoto.kr

  
Copyright 1999-2017 Zeroboard / skin by GGAMBO